리테일매거진
통권 547호

2021년 9월호

유통업계 콘텐츠 강화 전략

커버스토리
2021년 1월호
2021 유통산업 보고서 - PART 2. 해외 글로벌 결산 및 전망 ① 2021 글로벌 유통 트렌드
2021 유통산업 보고서

불확실성 딛고,
반등 기폭제 찾아라

지난해 국내 소매업계는 코로나19로 인한 불확실성이 컸다. 소비의 무게 추가 오프라인에서 온라인으로 이동하며 이커머스가 유통 경쟁에서 유리한 고지를 점한 반면, 오프라인 기업들을 둘러싼 영업환경은 한층 악화됐다. 실제로 백화점과 면세점은 오프라인 내점객수 감소로 매출에 큰 타격을 입었다.
그런 한편에서도 대형마트와 슈퍼마켓은 업황 부진만 탓하지 않고 위기 속 생활밀착형 채널로서의 입지를 강화하고, 오프라인 매출 부진을 온라인 사업으로 상쇄하기 시작했다. 지금은 오프라인의 공간 경쟁력이 온라인의 가격경쟁력에 밀리는 형국이지만, 이커머스 출혈경쟁이 한계에 다다르면 오프라인 본연의 경쟁력은 더 힘을 발휘할 것이다. 다만, 온라인쇼핑의 강세는 당분간 지속될 것이 자명하므로 오프라인 업계도 온라인 경쟁력 강화에 힘써야 한다. 특히 이커머스에 대응할 만한 무기를 갖추면서, 옴니채널로의 체질 개선 노력을 지속할 필요가 있다.

2021 유통산업 보고서 - PART 2. 해외 글로벌 결산 및 전망 ① 2021 글로벌 유통 트렌드

2021 생존 키워드는
‘옴니 경험’과 ‘매장 재창조’

2020년 글로벌 유통업계는 새로운 일상을 경험했다. 코로나19로 촉발된 경제 불확실성, 구매패턴 변화 등 문제가 계속 발생했다. 올해 역시 코로나19로 바뀐 변화가 계속해서 이어질 전망이다. 팬데믹이 끝나더라도 옴니채널 구축, 공급망 개선, 오프라인 매장의 역할 변화 같이 코로나19로 가속화된 트렌드는 계속될 것으로 보인다.

2020년은 코로나19 감염 공포에 소비자들이 온라인쇼핑으로 대거 이동한 해였다. 이전부터 온라인으로 이동하던 수요를 코로나19가 가속화시킨 것이다. 이로 인해 온라인으로 구매한 상품을 매장에서 픽업하는 BOPIS(Buy Online Pick-up In Store)와 차에서 내릴 필요 없이 지정 장소에서 전달받는 커브사이드 픽업 같은 옴니채널 서비스 이용률이 급증했다. 이러한 현상은 소비자들이 오프라인 매장 방문을 아예 멈추지 않았다는 사실을 보여준다. 이제 매장은 온·오프라인 채널을 아우르는 쇼핑 경험을 선사하기 위한 풀필먼트 수단으로 사용되고 있다.
또한 옴니채널 편의성에 대한 소비자들의 강력한 수요가 공급망으로 확대돼 소비자들은 제품을 빨리 받고 싶어하며, 필요시 반품 접수를 하길 원한다. 따라서 2021년 코로나19 종식 이후에도 변함없을 고객 수요를 충족하기 위해 기술을 최대한 활용해야 할 것이다.

픽업·배송·반품, 끊김 없는 옴니 경험 제공
마켓플레이스 탑헤터(Tophatter Inc.)의 이커머스 플랫폼 최고운영책임자(COO) 스리 메논(Sree Menon)은 “현시대 유통업체 성패를 좌우하는 가장 주요한 요인은 옴니채널 전략 보유 여부”라 주장했다. 코로나19로 빠르게 변하는 고객니즈를 잡기 위해서는 온라인과 오프라인을 가리지 않는 전략이 필요하다는 것이다. 이를 위해 오프라인을 중심으로 운영하던 업체들이 온라인 확장으로 고객들에게 다가...기사전문보기
  정기구독신청하기
목록으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