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테일매거진

검색

‘알리’, ‘쉬인’, ‘테무’
글로벌 이커머스 메기 3총사


중국의 전자상거래 플랫폼이 글로벌 이커머스 시장을 뒤흔들고 있다. 알리익스프레스는 러시아, 유럽 외에도 한국, 브라질에서 적극적으로 시장을 확대하고 있으며, 테무는 막대한 광고비를 쏟아 미국 시장을 집중 공략하고 있다. 쉬인은 미국에서 남미로 점차 시장을 확대하고 있다. 여기에 틱톡도 틱톡숍으로 동남아시아를 중심으로 세를 불리고 있다.기사전문보기

기사 전문 보기는 정기구독회원서비스 입니다.

  • 회원 가입 후 리테일매거진 정기구독을 신청하시면 모든 온라인 기사를 열람하실 수 있습니다.
  • 1년 이용료 : 140,000
정기구독 신청

연관 최신기사

리테일매거진
통권 578호

2024년 4월호

[빅블러 시대, 합종연횡 트렌드]

정기구독안내 및 구독신청하기